'코로나에·규제에'…4월 주택 거래량 전달보다 30% 줄어

2020-05-19 페이스북 블로그

주택시장이 위축돼 4월 주택 매매 거래량이 전달보다 30%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.

국토교통부는 지난달 주택 매매 거래량은 7만3천531건으로 전달에 비해 32.3%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.

[국토교통부 자료 제공. 재판매 및 DB 금지]

이는 작년 동월에 비해선 28.9% 증가한 것이다. 작년 4월은 주택시장이 극도로 침체한 상태였다.

4월 수도권 주택 거래량은 3만6천852건으로 전달보다 43.3% 줄었다. 작년 동월 대비로는 45.3% 증가했다.

서울 거래량은 9천452건으로 전달 대비 42.1% 감소했다.

지방의 주택 거래량은 3만6천679건으로 전달보다 15.9% 줄었고 작년 동월 대비로는 15.9% 늘었다.

정부의 잇따른 부동산 규제와 과열시장에 대한 모니터링,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등의 여파로 주택 수요가 줄어든 결과로 풀이된다.

주택 유형별로 아파트 거래량은 4만8천972건으로 전달보다 38.5% 감소했고 아파트 외 주택은 2만4천559건으로 15.5% 줄었다.

확정일자 자료를 바탕으로 집계한 4월 전월세 거래량은 17만216건으로 전달 대비 14.8% 줄었고 작년 동월에 비해선 5.2% 증가했다.

월세비중은 40.8%로 작년 동월(40.3%) 대비 0.5%포인트(p), 전월(40.7%)에 비해선 0.1%p 증가했다.

전세(10만710건)는 전달보다 15.0% 감소했고 작년 동월 대비 4.4% 증가했으며 월세(6만9천506건)는 전달 대비 14.5% 줄었고 작년 동월 대비 6.5% 늘었다.

주택 매매 거래량과 전월세 실거래가 등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시스템(www.r-one.co.kr, 부동산정보 앱)이나 국토부 실거래가 공개 홈페이지(rt.molit.go.kr)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[ 원문보기 ]

* URL : https://land.naver.com/news/newsRead.nhn?type=headline&bss_ymd=&prsco_id=001&arti_id=0011617734

* 출처 : 연합뉴스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컨설턴트 이일형
  • 現)스타리치 부동산 중개법인 대표이사
  • 前)조세일보 기업지원센터 전문위원
  • 공인중개사 / 행정사
  • 자산관리사 / 아웃소싱지도사(1급)
  • 부동산 자산 및 투자 관리전문